천년의 숨결이 깃든

호거산 운문사

감로수 한 잔

희고 붉은 가지마다

가람지기 | 2009.03.17 17:06 | 조회 3489

온갖 풀잎끝마다 조사의 뜻 분명하니

봄 숲에 꽃피고 새소리 그윽하다

아침에 내린 비로 산은 씻은듯,

희고 붉은 가지마다 못다 거둔 이슬들

-감산대사




twitter facebook
댓글 (0)
주제와 무관한 댓글, 악플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