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년의 숨결이 깃든

호거산 운문사

감로수 한 잔

폭풍우 거세지만...

가람지기 | 2007.10.01 15:00 | 조회 3211

폭풍우 거세지만

이 일을 어이하나

끝없이 후려쳐도

반석은 꿈쩍않네

어진이 마음가짐

이러히 견고하여

칭찬과 헐뜯음에

조금도 동요없네

법구비유명철품




twitter facebook
댓글 (0)
주제와 무관한 댓글, 악플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