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년의 숨결이 깃든

호거산 운문사

자유게시판

자유로운 주제가 가능한 공간입니다.
그러나 부적절한 게시물이나 글은 삼가해 주시기 당부드리며, 광고성 글이나 부득이한 경우 삭제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자만이라는 것..

산들바람 | 2007.06.24 17:37 | 조회 1832

'이 정도면 괜찮은 삶이다.'

'이 삶이 세상에서 가장 좋은 삶이다.'

'세속의 사람들이 사는 삶이 아무리 좋다 해도

내가 선택한 이 것만 못하다.'

'그냥 조용히 산에서 사는 삶이 제일이다.'

라는 생각을 했다.

아니, 나도 모르게 이렇게 주문을 걸고 있었다.

세속에서 바라보았던 정말 완벽한 삶...

진정한 자유인으로 거듭나는 삶...

동경했던 삶....

나는 그 길을 선택한 후 나도 모르게 '자만'이라는 늪에 빠져버렸다.

'그 대단한 삶을 지금 내가 살아가고 있구나...'

'세속에서 내 위에 있을 사람은 없다.' 라고..

그것은 부끄럽게도 수행자의 마음자세가 아니었다.

"아차.............................................."

그 걸 깨달았을 때 나의 허탈감은 이루말할 수 없었다.

나의 이 삶이 최고라고 자부했었기에....

내 인생의 마지막 보루라고 생각했었기에...........

나는 걷잡을 수 없는 방황에 빠졌다.

물론, 그 곳 자체에 문제가 있었던 건 아니다.

다만 내 자신에게 문제가 있었을 뿐이다......

==> 다른 분들은 저와 같은 착각을 하며 살아가지 않기를...

만약 저와 같은 생각을 조금이라도 하고 계신다면.. 그것을 느끼셨다면 얼른 떨쳐버리고

올바른 마음으로 수행에 정진하시기를 간절히 바랍니다. ()


twitter facebook
댓글 (0)
주제와 무관한 댓글, 악플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