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년의 숨결이 깃든

호거산 운문사

운문 소식

운문사 여름불교 학교

가람지기 | 2006.07.22 16:37 | 조회 5526

운문사에서 스님들과 함께 살아가는 꽃과 나무들

자연 속에 살아가고, 자연을 닮고 싶은 우리들....

부처님 품안에서 그 말씀 받아 지녀 푸르미 환경보살

우리가 되어 지키는 여름불교 학교 문을 열었습니다.




unnews_1153553861_13.jpg
twitter facebook
댓글 (0)
주제와 무관한 댓글, 악플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